언론보도

박희붕외과 전문의들이 전하는 건강 칼럼입니다. 병원스토리  >  언론보도

서브 비주얼

언론보도

[중부일보] 암이나, 감기인줄 알았는데...아급성 갑상선 염증이래요

작성자 : 박희붕외과 작성일 : 2018-12-13 조회수 : 41

성인이 되거나,
혼, 출산을 하는 딸 자녀를 두신 부모님이 함께 병원을 방문하시는 경우가 빈번한데요.

이는 타병원에서 “갑상선 암이 의심되어 재검사 받아보세요” 라고 권고를 받고 내원하시거나,
찬바람이 부는 요즘 감기 몸살기운과 함께 목주위 심한 통증을 호소하시며 찾아오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분들의 공통점은,
“내과와 이비인후과 진료를 여러 차례 받았는데 호전이 없어요”라며 병원을 찾습니다.
이는 바로 아급성 감상샘염증인데요.


감기와 비슷한 증상인 아급성 감상샘염증은 남성보다는 여성에게 더 잘생기고 소아나 노인에서는 드문편입니다.

뉴스자세히보기>>